짝패











사진출처 : Daum 영화정보






 
짝패
감독 류승완
출연 류승완, 정두홍,
이범수, 안길강, 김서형 등
제작 (주)외유내강
2005. 한국.




날것이라 더 살아있는 영화.
<짝패>가 개봉했을 때도 조폭영화의 일부라고 생각했다.
누가 재밌다고 추천했을 때도 그가 류승완의 팬이라 그랬거니 생각했다.
그래도 이 영화를 선택하게 된 건 오로지
<우린 액션배우다>에서 나온 <짝패>의 한 장면 때문이다.
류승완과 정두홍이 쳐들어간 곳에서 방문이 하나씩 열리면서 사람들과
방문을 사이에 두고 벌이는 싸움의 장면.
머릿속에서 지워지지 않던 이 장면때문에 DVD를 빌려봤다.
감독이 작품해설에서 직접 말한 것처럼
영화의 액션은 거의 다 날것이다.
와이어를 쓴 장면도 세번정도 (그것도 액션신은 아닌) 였고
살아있는 액션을 만들고 싶었다는 감독의 표현방식이 고스란히 들어와 있다.
그래서인지 마치 좋은 근육을 가진 사람들이 근육 하나하나가 살아있는 것처럼
장면 하나하나가 주는 인상은 매우 깊다.

스토리가 아닌 이미지로 보는 영화.
개인적으로 이미지나 느낌으로 보는 영화가 있고,
매우 잘 짜여진 서사를 통해 스토리로 보는 영화가 있다고 생각된다.
물론 둘다 잘되어있다면 그거야 말로 웰메이드겠지만...
그래도 난 영화가 주는 느낌과 남아있는 인상에 더 끌리는 게 사실이다.
물론 스토리가 아주 보잘것 없는 것이 아니어서
영화를 보는 내내 긴장감을 주기도 하고,
나름 영화 전개과정에서의 재미도 풍부하다.
그렇게 봤을 때 이 영화는 싸움의 장면들이 하나씩 다시 살아나는 힘을 지닌 듯 하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영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Das Schreckliche Mädchen [더걸]  (2) 2008.10.04
Keinohrhasen [귀없는 토끼]  (3) 2008.10.01
소리아이  (1) 2008.09.30
神探 Mad Detective [매드 디텍티브]  (0) 2008.09.29
신기전  (0) 2008.09.29
짝패  (1) 2008.09.28
|  1  |  ···  |  376  |  377  |  378  |  379  |  380  |


티스토리 툴바